꿈과 사랑의 시인 조병화문학관입니다
 
 

제목: 제45시집 그리운 사람이 있다는 것은 1997. 11. 20 동문선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05-04-10 18:46
조회수: 4954 / 추천수: 109
 
제45시집 그리운 사람이 있다는 것은 1997. 11. 20   동문선

목차

시들어 가는 생명 앞에서        9
그리운 사람이 있다는 것은        11
내가 네게 다시 하는 말이        13
운명의 핵으로 업을 돌며        15
신께서도        17
운명        18
운명의 여신에게        19
생명이라는 것        21
"어느 절대, 그것"        22
나의 여생은        23
이젠 내가 할 일은        24
매일이 매일        26
어머니께 드리는 선물        28
어머님의 약속        30
먼 훗날에        31
이렇게 맑게 개인 일요일엔        32
고요한 유물        33
우수        35
삼월은        36
프리지아        37
물은 흘러내리면서        39
돌아들 가옵니다        40
조국        41
시는 뜨거운 떨림        42
당신        44
혜화동에서의 연말보고        45
천년 후의 독자에게        47
"남해 ""오도리"""        49
어머님께 올리는 나의 근황        51
엄마와 어린이        52
고요한 아침        54
아파트 마을        55
혜화동 로터리 주유소 마당        56
낙엽 풍경        57
인간은 죽었다        59
세월의 산을 오르며        61
꽃        62
길은 길로 이어지며        63
대학로        64
고향으로 가는 인터체인지를 돌며        65
"내 고향, 장재봉 난실리"        67
산장에 부는 바람        69
편운재 부처님        70
겨울 편운재        72
담쟁이 덩굴        74
따다 남은 열매        75
새떼        77
닭        78
뜸부기        80
참새        81
메추리        82
멧새        83
꿩        84
굴뚝새        85
오리        86
올빼미        87
뻐꾸기        88
까치        89
까마귀        90
꾀꼬리        91
콩새        92
후투티        93
박새        94
개구리        95
제비        96
산비둘기        97
종달새        98
이른 봄        99
이별이        100
물러나는 자의 노래        101
고사목        102
파이프에 불을 부치며        103
"편운재, 난실리를 알리는 전화"        104

    
△ 이전글: 제46시집 황혼의 노래 1997. 10. 20 마을
▽ 다음글: 제44시집 아내의 방 1997. 5. 2 동문선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