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과 사랑의 시인 조병화문학관입니다
 
 

제목: 제40시집 개구리의 명상 1994. 7. 20 동문선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05-04-10 18:43
조회수: 3494 / 추천수: 120
 
제40시집 개구리의 명상 1994.  7. 20 동문선

1. 나의 사투리를        1
2. 개구리(A)        2
3. 네가 그렇게 울어대면        3
4. 장마        4
5. 개구리(B)        5
6. 우리의 사랑은        6
7. 낙엽을 걸으며        7
8. 가을        8
9. 어머님은 절마다        9
10. 어머님이 내 마음 안방으로        10
11. 고향 산천을 오가며        11
12. 나의 종교에는        12
13. 사랑과 꿈        13
14. 우수        14
15. 하늘        15
"16. 사랑하며, 배우며, 가르치며"        16
17. 어느 아침        17
18. 사진을 추리며        18
19. 시간        19
20. 병원        20
21. 허수아비        21
22. 일 초 사이        22
23. 나의 시는        23
24. 바람은        24
25. 죽음은 차례로        25
26. 섬        26
27. 6월        27
28. 길을 가면서        28
29. 초여름 아침        29
"30. 1993년, 아카시아"        30
31. 찔레꽃        31
32. 나는 움직이는 작은 절        32
33. 사람이 사는 길        33
34. 돌아오지 않는 밀사를 보내며        34
35. 문을 닫고 사는 사람에게        35
36. 내가 어느날 나에게        36
37. 자아        37
38. 하얀 원고용지        38
39. 원고용지에 시를 쓰며        39
40. 파이프를 피우며        40
41. 오늘은 어머님 기제사        41
42. <평화의 댐>을 돌아보고        42
43. 동해 모래사장에서        43
44. 외섬        44
45. 오해        45
46. 나의 꿈엔        46
47. 옷고름        47
48. 어느 비내리는 오후        48
49. 위대한 고통        49
50. 어느 저녁 TV를 보며        50
51. 추석달        51
52. 추석 연휴        52
53. 비어가는 나의 주위        53
54. 혜화동 로터리        54
55. 꽃꽂이 꽃        55
56. 어제 내가 나에게 하는 말        56
57. 이제서야        57
58. 조국이라는 이름의 이 생존        58
"59. 눈 내리는 날, 난로가에서"        59
60. 어느 날의 도시 풍경        60
61. 12월        61
62. 먼 세월        62
63. 고전지를 돌며        63
64. 기도 아닌 기도        64

    
△ 이전글: 제39시집 잠 잃은 밤에 1993. 9. 5 동문선
▽ 다음글: 제41시집 내일로 가는 밤길에서 1994. 12. 10 문학수첩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