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과 사랑의 시인 조병화문학관입니다
 
 

제목: 순수고독 순수허무 제964호 (『시의 오솔길을 가며』)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23-03-17 11:42
조회수: 101
 

디스코 홀


램프에 몰린 여름 풀벌레처럼
바갈거리는 갈증
지구의 마지막 끝머리에서
오, 죽음이여, 이 해방, 이 자유
절규하면서 온 인간이 타들어간다.
늙은이나
애송이나.

-----------------------------------------------------------------------------

詩想노트

시에는 여러 가지 수법이 있습니다. 비유법도 있고, 강조법도 있고, 변화법도 있습니다. 물론 산문에도 있습니다.
그런데 비유법에서도 중요한 것을 말하면 직유법ㆍ은유법ㆍ의인법ㆍ의성법ㆍ의태법ㆍ우화법ㆍ풍유법 상징법 등이 있습니다만 이 중에서도 현대시에서는 은유법이나 상징법을 가장 중요시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의인ㆍ의성ㆍ의태법도 시의 효과를 올리기 위해서 매우 중요한 기법입니다.
그리고 강조하려는 기법으로 강조법이 있습니다. 과장을 하는 과장법, 영탄법, 반복법, 열거법, 대조법, 비교법, 미화법 등이 있습니다만 현대시에 있어서는 너무 과장한다든지, 영탄한다든지 하면 오히려 그 시를 약화해 버립니다.
그리고 변화법이 있습니다만 설의법, 문답법, 인용법, 도치법, 반어법(아이러니), 역설법(패러독스), 비약법, 생략법, 경구법(에피그램), 풍자법(싸타이어), 대구법 등이 이것에 해당하는 것들입니다.
그러나 현실성이 약한 아이러니나 싸타이어나 패러독스는 오히려 시에서 마이너스를 가져옵니다.
매우 적절한 비유, 생략, 변화, 강조 같은 것이 시에서는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
그리고 그 내용이 되는 테마가 그러한 비유, 강조, 변화법 속에 숨어들어 있어야 합니다.
마침내 과일 속에 충분한 영양가가 그 속에 숨어 들어 있듯이 말입니다.
그래서 독자들이 그 과일을 먹고서 그 맛도 맛이려니와 그 맛보다는 그 영양가를 충분히 얻어내듯이,
그렇게 독자가 시를 읽은 뒤에는 좋은 기분으로, 그 내용을 좋게 얻어내야만 그 시가 성공을 하는 겁니다.
현대시에 있어서 너무나 난해한 은유(메타포)를 쓴다든지, 너무나 심한 생략법을 써서 독자가 알아보지 못한다든지, 너무나 어려운 아이러니나 싸타이어를 써서 그 내용이 파악이 안 되면 그 시는 실패하는 겁니다.
시를 쓸 땐 이런 점을 감안해서 적절히 비유, 강조, 변화법을 이용해야 하겠습니다.
    
△ 이전글: 순수고독 순수허무 제965호 (『시의 오솔길을 가며』)
▽ 다음글: 순수고독 순수허무 제963호 (『시의 오솔길을 가며』)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