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과 사랑의 시인 조병화문학관입니다
 
 

제목: 제29시집 해가 뜨고 해가 지고 1985. 12. 1 5 상사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05-04-10 18:37
조회수: 2829 / 추천수: 65
 
제29시집 해가 뜨고 해가 지고 1985.  12. 1 5  상사

목차

길        13
"소라, 1985년"        15
물        17
구름        18
성벽        21
바위        23
연과 별        25
평화        27
참회        29
가을        33
열매        35
순결-전봉초 형에게        37
옛 대학로        39
소년에게        41
젊은 여인        43
묘지에서        45
귀뚜라미        47
혜화동 까치        49
무지개        51
가을        53
시인들은        55
중화루        57
희랍 corfu 섬으로        59
들꽃처럼        61
만오천미터 기내 상공에서        63
면세구역에서        65
인도인        67
시는 - 캄캄한 인도 하늘을 날으며        69
기장 이야기        71
지루함        73
성춘복        75
밤으로의 긴 항로        77
동과 서 - Alitalia 797기내에서 이상인 시인과의 문답        79
두 애인        81
기내에서의 먼동        83
구름        85
나는 아직도        87
존재한다는 거        89
자멸하면서        91
거대한 폐허        93
"인생, 그 인간들"        95
황금찬        97
최화국 시인        99
박희진        101
태양고속도로 - 로마-나폴리 간의 고속도로        103
까페 - 휴게소 Pontecorvo 에서        105
나포리        107
소생 - 폐허의 도시 Pompei        109
종교문답        111
베스비오 화산        113
나의 어제와 내일        115
공포의 침묵        117
소랜토        119
김영태        121
오학영        123
늙음        125
젊음        127
이교도 묘지        129
너는 항상 먼 곳에        131
유혹 - Pisa 에서        133
공존        135
이충이 - 젊은 시인        137
절경        139
어머님이 고향처럼        141
달        143
유경환        145
8차 세계시인대회        147
메모        149
더치페이 - 그 무서운 고독        151
나        153
고요한 승리        155
음악 - Piano recital        157
이오니아 바다와 돌        159
영원한 거        161
희랍포도        163
산들의 회의 - 밀라노-비엔나        165
비엔나 낙엽        167
노란 꽃        169
함부르크의 비        171
오늘을        175
자유        177
천적        179
착륙        181
지구의 세계        183

    
△ 이전글: 제30시집 외로운 혼자들 1987. 5. 15 한국문학사
▽ 다음글: 제28시집 어두운 밤에도 별은 떠서 1985. 6. 5 혜진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enFree